iPhone 5 새 서비스 혁신적 "Body time' 바디타임기능





Posted by Ars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폰5’의 예상치 중 빗나간 부분이 있다면 CPU인 ‘A6'. 이 CPU는 당초 쿼드코어 프로세서일 확률이 높은 것으로 추측됐다. 그렇다고 쿼드코어 프로세서에 밀리지 않는다. 오히려 더 월등한 성능을 보여준다. 차세대 아키텍처를 사용한 A15 기반으로 제작됐기 때문.

  
▲ 애플 '아이폰5'에 탑재된 'A6' (출처 : Engadget)
12일(현지시간) 애플은 미국서 이벤트를 열고 ‘아이폰5’의 두뇌(CPU)인 ‘A6'를 소개했다. 이번 ’A6'는 듀얼코어 프로세서로 ARM 코어텍스(Cortex) A15기반 28나노미터(nm) HKMG 공정으로 제작됐다. 최근 스마트폰에 장착된 코어는 ARM의 A9 기반이다. A15는 A9에서 더 진화한 아키텍처를 사용하기 때문에 월등한 성능을 보여준다. 이 때문에 A9 기반의 쿼드코어 프로세서일지라도 A15 기반 듀얼코어가 동등하거나 더 향상된 성능을 선사해준다.

최근 탑재된 쿼드코어 프로세서를 살펴보면 엔비디아의 ‘테그라3’와 삼성의 ‘엑시노스4412’, 퀄컴 ‘스냅드래곤S4 프로 APQ8064’를 들 수 있다. 앞의 두 CPU는 A9기반으로 제작됐으며, 퀄컴은 크레이트(Krait)기반으로 제작된다. 크레이트는 A15보다 소폭 낮은 성능을 보여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즉 CPU만 놓고 따져봤을 때 ‘아이폰5’가 가시적으로 봤을 때 더 탁월한 성능을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A15기반 프로세서로 현재 양산 준비를 마친 CPU는 삼성 ‘엑시노스5250’으로 태블릿PC에 우선 적용할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당초 ‘갤럭시노트2’에 탑재될 것으로 예측됐지만 ‘엑시노스5250’ 대신 ‘갤럭시S3'에 탑재된 ’엑시노스4412‘가 적용됐다.

이 때문에 일각에서는 ’갤럭시노트2‘가 향후 엑시노스5250을 탑재해 나올 것이라는 추측도 나돌고 있다. 한편 첫 적용되는 태블릿PC로는 ’갤럭시탭 11.6‘가 유력한 후보로 점쳐지고 있다.



애플 글로벌마케팅 필 쉴러 부사장은 “아이폰5에 장착된 ‘A6'는 기존보다 2배 이상 향상된 CPU파워와 그래픽 퍼포먼스를 보여줄 것”이라며, “이와 함께 3G 전화 및 웹 브라우징 최대 8시간, LTE 웹 브라우징 8시간, 와이파이로 동영상 감상 시 10시간, 음악재생 40시간, 대기 225시간으로 보다 길어진 배터리 수명을 선사해준다”고 설명했다.


4214? 4212? 4224? 아마 코드명 세개중에 하나리라 예측이 되는데요. 아닐수도 있찌만..
듀얼코어라고 꼭 성능이 많이 떨어지는것이은 아닙니다. 어느 아키텍쳐를 적용하고, 어떠한 기술기반으로 제작되었는지가 중요하니까요.
28나노미터 High K metal Gate 로 제작된것을 보면 삼성에서 제작한것이 확실해보이네요.

저놈의 28나노 HKMG때문에 속썩는사람이 많았는데요..^^;이제 확실히 자리잡은듯 합니다.

아래의 VIew on   및 Facebook 좋아요!/공유는 더많은 네티즌들이 블로그의 좋은 정보를 볼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 Facebook/ 마이피플 등 아이콘을 누르면 공유 가능 >

Posted by Arsen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폰 5 홈페이지에 있는 소개자료입니다.

지금 까지 애플 아이폰이 출시된이후로, 속도나 성능에 관한 수치가 언급된적을 본적이 없습니다.

그런데 이번엔 떡하니 나와있네요.


항상 사용자에게 주는 benefit을 중심으로 감성적으로 접근하던 애플이었는데, 수치로 속도가 빠르다는것을 보여주다니.

전략 경영 시간에 이야기했던 "혁신"성의 변화와 연계하여 생각해볼만한 이슈 인것 같습니다.



아래의 VIew on   및 Facebook 좋아요!/공유는 더많은 네티즌들이 블로그의 좋은 정보를 볼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 Facebook/ 마이피플 등 아이콘을 누르면 공유 가능 >





Posted by Arsen

댓글을 달아 주세요